new 메인 > new 메인  유니클로 온라인 스토어
본문 바로가기


웹사이트 뉴스

2016.08.17

2016 F/W 시즌 ‘뉴 브랜드 모델’로 세계적인 패션모델 ‘수주’와 ‘강승현’ 선정




글로벌 SPA 브랜드 유니클로(UNIQLO)가 2016년 F/W 시즌 새로운 브랜드 모델로 세계적인 패션 모델인 ‘수주’와 ‘강승현’을 선정했습니다.

수주는 로레알 파리의 최초 아시아계 캠페인 모델이자 샤넬(Chanel)의 뮤즈로 지난 2015년 한국에서 열린 ‘샤넬 크루즈 컬렉션’의 메인 모델로도 활동할 정도로 세계적인 인지도를 자랑합니다. 강승현은 지난 2008년 세계 50개국을 대표하는 모델들이 참가한 포드 세계 수퍼모델 대회에서 아시아계 최초로 1위를 차지하며 혜성같이 등장한 모델로, 현재 방송계에서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유니클로의 감각적인 디자인과 패션성이 강화된 다양한 상품 라인업을 보다 효과적으로 전하기 위해 세계적인 패션 모델을 브랜드 모델로 선정했다”며 “새로운 브랜드 모델 선정을 시작으로 유니클로는 앞으로 ‘라이프웨어(LifeWear)’라는 컨셉 아래 전세계적인 ‘메가 트렌드’를 이끄는 글로벌 패션 기업으로서의 정체성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라고 전했습니다.

유니클로는 이번 F/W 시즌부터 베이직한 디자인의 코어 아이템뿐만 아니라 ‘모델, 실루엣, 소재, 색상 및 스타일링‘ 등에 디자인적인 변화를 줌으로써 패션성을 강화한 다채로운 아이템을 선보입니다. 먼저 실루엣의 경우 일부 여성용 상의를 지난 해부터 큰 인기를 끈 루즈한 ‘오버사이즈’로 선보이며, 바지의 편안함과 스커트의 우아함을 결합한 ‘스칸츠(skants)’ 신상품도 출시할 계획입니다. 올해 8월부터는 여성스러운 실루엣을 강조하는 상의 제품들로 구성된 ‘디자인 블라우스(Design Blouse)’ 라인업을 새롭게 선보이고 있으며, 몸에 자연스럽게 피트되는 ‘밀라노 립(Milano rib)’ 등 소재도 더욱 다양화했습니다.

또한 이번 F/W 시즌에는 미국의 색채회사인 팬톤(Pantone)사가 선정한 ‘2016 F/W 컬러’를 반영해 카멜과 카키, 버건디 색상의 제품들을 선보이며 상, 하의를 비슷한 소재와 색상으로 맞춰 입는 패션 트렌드를 반영해 동일한 색상과 소재를 사용한 상품들을 통해 ‘원톤(one tone) 스타일링’을 제안합니다.

유니클로는 ‘라이프웨어’ 컨셉 아래 전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라인업의 상품들을 선보여왔습니다. 특히 ‘패스트패션’과는 차별화되게 기획에서 판매까지 최소 1년 이상 걸리는 철저한 생산 및 품질 관리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뛰어난 품질의 옷을 제공하며 한국에서 대표적인 글로벌 SPA 브랜드로 자리매김했습니다. 최근에는 도쿄, 뉴욕, 상하이, 파리 및 로스앤젤레스 등 주요 패션 도시에 위치한 R&D 센터에서 전세계 패션 트렌드를 수집하고 올해 6월 세계적인 디자이너인 ‘크리스토퍼 르메르(Christophe Lemaire)’를 파리 R&D 센터의 아티스틱 디렉터로 임명하는 등 패셔너블하고 세련된 이미지 강화를 위해 새로운 전략을 펼치고 있습니다.

연대별

RSS

[an error occurred while processing this directive]